오늘은, 오늘의행동

돌보다[시사INx오늘의행동] 당신이 본 곳이 미얀마입니다 #MyMyanmar

오늘의행동
2021-04-08
조회수 2785





당신이 본 곳이 미얀마입니다

[시사INx오늘의행동] 당신이 본 곳이 미얀마입니다 #MyMyanmar


#밍글라바(မင်္ဂလာပါ)!


“안녕하세요”는 미얀마어로 ‘밍글라바’입니다. 밍글라(မင်္ဂလာ)는 영광, 축복, 은총을 뜻하는 단어라고 해요. 안부를 전하는 단순한 말 안에 담긴 다정한 마음에 어쩐지 마음이 뭉클해집니다. 


그 어느 때보다 간절하게 ‘밍글라바’라고 인사를 전하고 싶은 요즘입니다. 한국과 미얀마가 수교를 맺은지도 올해로 46주년입니다. 미얀마를 다녀온 사람들 대부분은 평화롭고 여유로운 미얀마를 기억합니다. ‘와끌래타잉’이라 불리는 대나무 의자에 느긋이 기대 여유를 즐기던 미얀마 시민들의 모습은 또 얼마나 느긋하고 아름다웠나요. 2019년 한해 동안 미얀마를 다녀간 한국 관광객은 11만2000명이었다고 합니다. 혹시, 당신도 그 중 한 명이었나요? 



나의 미안마, #MyMyanmar 해시태그를 활용해 SNS에 여러분이 사랑했던 미얀마의 모습을 보여주세요. 이제 그 사진은 단순한 여행의 추억이 될 수 없습니다. 우리는 미얀마에서의 즐겁고 평화로웠던 시간을 SNS로 공유하면서 ‘평화로웠던 미얀마를 함께 되찾자’라는 메시지를 역설적으로 전달하고자 합니다. 평범한 미얀마 시민들의 일상의 저항운동에 보내는 일상의 연대이자 우리가 계속 지켜보고 있다는 신호를 보내는 방법입니다. 





미얀마 시민들은 세계 곳곳에 도움과 연대를 요청하고 있습니다. 한국의 지지와 연대를 원하고 있습니다. 군부 통치와 민주화 경험을 가진 한국은 미얀마에서 벌어지고 있는 일이 ‘남의 일’이 될 수 없습니다. 미얀마 시민들에게 연대의 마음을 포개는 일은 어렵지 않습니다. 미얀마 시민들에게 가장 필요한 것은 우리가 ‘계속’ 지켜보고 있다는 메시지일 것입니다. 



참여방법


#MyMyanmar #WatchingMyanmar #시사인 #오늘의행동

필수 해시태그와 함께 여러분이 보고 경험했던 미얀마 사진을 SNS에 올려주세요. 

미얀마 시민에게 보내는 메시지를 함께 적어주셔도 좋습니다. 


8 8